자유게시판

[유머] 18세 여고생에게 청혼한 62세 이혼남 결과

2019.02.26 15:34 256 0

본문

3d54c6447dde238f7f68f574ceb0c387_1551162838_054.jpg

미국 남부 아칸소주 출신의 사만다 심슨(당시 18세)은 지난 2017년 친구의 소개로 남편 JR(62)을 만났다. 

 

처음 본 순간부터 사랑에 빠졌다는 사만다는 그와 약혼했고 1년 간의 데이트 끝에 지난해 1월 결혼에 골인했다. 

 

사만다는 “남편은 내가 이전에 만났단 남자들에게서는 결코 찾아볼 수 없었던 매력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녀는 “철없는 또래 남자들과는 달리 매너가 좋았고 신사적이었다. 여자를 어떻게 대해야 하는지 정확히 아는 남자”라고 설명했다.

 

결혼을 결심한 사만다는 JR과 동거를 시작했고 가족의 거센 반대에도 결혼을 강행했다.

 

 그러나 주위의 시선은 곱지 않았다. 딸보다도 어린 10대 여성과 결혼한 JR에게는 ‘소아성애자’라는 비난이 쏟아졌다.

 

 사만다는 “우리는 엄연한 부부다. 하지만 사람들은 우리를 할아버지와 손녀쯤으로 생각한다. 공공장소에서 조금만 스킨십을 해도 남편을 ‘납치범’으로 의심한다”며 속상해했다. 

 

가족과 친구들에게 인정받지 못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는 그녀는 낯선 사람들이 이상한 취급을 하는 것만큼은 참을 수 없다고도 덧붙였다. 

 

사만다는 “진심으로 사랑하고 있는 우리를 비난하는 건 학대와 차별”이라며 남편에 대한 비난을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세상의 차가운 시선에도 불구하고 두 사람은 임신을 계획 중이다. 


3d54c6447dde238f7f68f574ceb0c387_1551162806_87.png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확인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